만취당(晩翠堂)

찾기English 

전통주택 

 

 

만취당에 관하여    만취당은 경상북도 영천시 금호읍 오계리에 위치한다. 만취당이 위치한 오계동은 창녕 조씨의 씨족마을로 비교적 평지에 자리잡고 있다. 만취당은 전라도 병마절도사를 지낸 조학신(曺學臣; 1932~1780)에 의해 1781년에 건축되었다고 한다.  만취당은 큰사랑채(만취당), 중사랑채, 새사랑채(光明軒), 안채, 사당, 별묘(체천위 별묘), 재실(報本齋) 및 마구간채, 행랑채 등 여러 부속건물들로 이루어진다. 만취당은 한옥을 구성하는 모든 요소들이 모여서 하나의 주거공간으로 통합되는 모습을 잘 보여주는 조선 후기 한옥이다.

체천위 별묘(遞遷位 別廟): 체천이란 제사를 모실 장손의 대가 끊긴 신주를 4대 이내의 자손들 중 가장 항렬이 높은 사람의 집으로 옮기는 일을 말한다. 체천위 별묘는 그렇게 옮겨온 신위를 모시는 사당이다. 

 

마을길에서 본 전경

만취당이라는 당호가 붙은 큰사랑채

큰사랑채. 방과 마루를 사분합문으로 구획하고 있다.

새사랑채, 광명헌

ㄷ자형의 안채와 안마당 안대청

안채의 퇴공간

큰사랑채 뒤로 보이는 사당

안채, 세 겹의 창호 구성

보본재(報本齋)라고 불리는 재실의 대들보에서 나무의 물성을 느낄 수 있다.